Untitled Document
극단노뜰
홈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이메일 후용공연예술센터 바로가기
작품과창작
Home > 작품과창작> Products & process
베르나르다 알바의집
베르나르다 알바의 집
 
물위를 떠도는 다섯 사람의 여정
사회의 규율 속에서 자신의 정체성을 망각하고 살아가고 있는 여성들만의 가족 공동체 안에서 각자가 갖고 있는 본능이 얼마나 억눌린 채 존재하고 있는지 그리고 그러한 규율과 질서는 스스로도 그 실체를 알 수 없었던 관습이었다는 걸 알게 된다.
하지만 그 모든 걸 알게 되는 순간 이들은 죽음을 맞게 되고 죽음을 통해 비로소 정체성과 본능의 가치를 알게 된다.

물위를 떠도는 섬, 또는 사막을 부유하는 사람들. 몇 명의 여자들이 부유하듯 그들의 삶을 이어가고 있다. 그들은 고립되어 있다. 그들은 부유하고 있다. 그들은 세상을 의식하며 문밖에서 일어나는 사람들의 소문에 귀 기울인다. 조문객들에게는 독설을 퍼붓고 딸들에게는 장례를 다 치르는 3년간 바깥출입도 하지 말 것을 요구한다. 무더위는 계속되고 이들은 상복에 지쳐간다.
어머니는 이웃집 젊은 여자의 바람기를 비난하며 딸들이 더욱 정숙하기를 요구한다. 어느 날 이웃집 청년이 많은 유산을 물려받았지만 가장 볼품없고 나이 많은 큰딸에게 청혼 할 것이라는 소문을 듣게 되고, 가족들은 청혼의 진의를 알고자 수근댄다. 한 편 정신이상인 이들의 할머니는 사랑을 찾는다며 자식들의 속을 태운다.
그러나 막내딸이 청년과 사랑하는 사이라는 사실이 서서히 드러나고, 동시에 넷째 딸 역시 청년을 좋아하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난다. 딸들은 충돌하고 이를 계기로 진실을 알게 된 어머니는 청년을 살해하고자 총을 쏜다. 총에 맞은 청년은 사라지고, 청년이 총에 맞아 죽은 줄 아는 막내딸은 자결한다.
막내딸의 죽음을 받아들이고 싶지 않은 어머니는 그녀가 순결한 죽음을 택했다며 외친다.

이 연극에 어머니는 나오지 않는다. 어머니는 딸들을 억누르는 관습으로, 상징적 인물로만 존재한다. 그녀들은 갇혀있는 이 집은 사회 속에 고립된 섬이다. 그들은 관습에 얽매여 있고 사회에 구속되어 있다. 그러나 딸들은 스스로 얽매여있다. 이 연극에서는 딸들의 고립과 부유를 물(Water)을 매개로 표현하며 이들의 집은 물위에 떠다니는 동물들의 집처럼 아슬아슬하다.
딸들은 절제된 대사를 통해 그들의 고립과 긴장감을 표현하며 그들의 움직임은 그들이 처해 있는 고통을 대변하듯 집단적이고 불규칙적이다.
그들에게 세상 사람은 모두 상상 속에 있으며 그들은 결국 모든 환상으로부터 벗어날 때 비로소 세상과 소통한다. 다섯 사람의 딸로 압축된 이 연극은 상징과 절제, 움직임과 침묵, 물과 그림자를 통해 만들어진 작품이다.
The journey of five people drifting on the water.
In a women-only community living within the rules of society without having acknowledged their true identity, these five women come to realize that they've been living with suppressed instincts and have followed regulations and systems that are customs without substance. However, they are faced with death the moment they realize this truth, and only through death are they given the glory to understand the value of identity and instinct.
An island floating in the waters, and people drifting in the desert.

A few women are drifting through their lives.
They are alone. They are drifting. They are conscious of the world and they listen to the rumors outside the doors. Venomous remarks are made to the visitors and the daughters are told to stay indoors during the 3 years of mourning period. Ceaseless sweltering weather exhausts the mourners.
Mother criticizes the fickle young woman next door and demands her daughters to be virtuous women. One day, there is a rumor that the young man next door, who has inherited a large fortune, will propose to the oldest and ugliest sister. The family tries to find out the truth of this rumor.
Meanwhile, their mentally ill grandmother concerns her family by saying she will go off to find her love. However, it turns out that the young man next door is in love with the youngest daughter and that the fourth daughter also likes the same man. Mother finds out the truth when her daughters start quarreling, and this triggers her to shoot the young man.
The shot young man disappears with a wound, and the youngest daughter kills herself believing that her lover is dead from the shot. Mother claims that her daughter chose a pure death because she is not ready to accept her youngest daughter's death.
In this play, the mother does not appear.
She exists as a symbolic character that suppresses her daughters. The daughters are confined in a house which is an isolated island of society. They are bound to customs and restrained from society. However, the daughters are actually restraining themselves.

In this play the daughters' isolation and drifting is expressed using water as a medium.
Their house is as vulnerable as houses of creatures living in the water. The daughters' isolation and anxiety is expressed through moderate lines and their movements are collective and irregular which portrays the terrible pain they are feeling.
To these daughters, people in the real world exist only in their imagination, and they can communicate to the world only when they can free themselves from all fantasies. This play, which consists of five daughters, was created with symbols and temperance, movement and silence, and water, and shadows.